사회
세종시, 시장형 노인일자리‘콩카페’개점
기사입력: 2018/08/07 [05:05]  최종편집: ⓒ 충청세종일보
충청세종일보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 충청세종일보

 

 

[충청세종일보]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에 첫 번째 시장형 노인일자리 사업장 ‘콩카페’가 문을 열었다.

 

세종시 노인일자리전담기관 세종시니어클럽(관장 이도현)은 3일 새롬동 복합커뮤니티센터 2층에서‘콩카페’ 개점식을 갖고, 영업을 시작했다.

 

어르신들의 경험과 지식을 활용한 노인 일자리를 전문적으로 창출ㆍ관리하고자 지난 6월 시니어클럽이 설치됐고, 첫 사업으로 이번 콩카페가 개점됐다.

 

바리스타 자격증을 가진 어르신 8명이 격일로 근무하며, 커피와 차, 음료를 판매한다. 향후 건강음료 등 새로운 메뉴도 선보일 계획이다.

 

세종시니어클럽은 이번 콩카페를 시작으로, 올 하반기‘맛있는 반찬가게’,‘우리콩 두부사업장’개점을 계획하고 있다.

 

시 관계자는“그간 노인일자리 사업은 65세 이상 어르신 중 기초연금수급자에 한하여 참여 가능하였지만, 시니어클럽에서 추진하는 시장형사업은 60세 이상이면 누구나 참여 가능하다”며,“어르신들이 건강도 다지고 지역사회에 도움이 될 수 있도록 노인 일자리 창출과 운영에 최선을 다하겠다.”고 말했다.

 

세종시니어클럽은 새롬종합복지센터 내 자리하며, 관장 1명과 전문인력 4명이 일하고 있다.

ⓒ 충청세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인기기사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