문화
온빛초등학교, 2019년 학교와 마을 봄축제 운영
- 5월, 온빛의 뜨락에 아이들의 웃음이 가득 -
기사입력: 2019/05/07 [07:27]  최종편집: ⓒ 충청세종일보
충청세종일보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필자의 다른기사 보기 인쇄하기 메일로 보내기 글자 크게 글자 작게

 

▲     © 충청세종일보

 

[충청세종일보]온빛초등학교(교장 김정수, 이하 온빛초)2일부터 3일까지 전교생 및 학부모, 지역사회 주민 등을 대상으로 2019년 학교와 마을 봄축제를 운영한다고 전했다.

이번 축제는 학생, 학부모, 교사 각 주체간 자치회의로 의견을 수렴해 기획함으로써 자율성과 창의성이 더욱 돋보였다.

1일차에는 온빛모꼬지, 2일차에는 과학 체험의 날로 운영하며 학생과 학부모의 자율적 참여 기회를 최대한 보장했다.

첫째 날, 온빛모꼬지에서는 학생들에게 재화와 서비스를 사고파는 경험을 통한 경제 체험 및 나눔장터 체험 기회를 제공함으로써 마을 공동체와 함께 소통하는 기회를 제공했다.

물건을 판매하는 만물시장에서는 어렸을 때 썼던 물건 남는 물건 바꾸고 싶은 물건 등을 학생들 스스로 가격을 정해 판매했으며,

자신의 재능을 판매하는 재능시장에서는 웃음 팔기 캐리커처 팔기 악기연주 등을 통해 학생들의 재능을 판매했다.

그리고 체험시장에서는 무선 조종 체험 액자 만들기 체험 마사지 체험 화분 심기 체험 캘리그라피 체험 등을 요금을 내고 경험할 수 있었다.

둘째 날 과학체험의 날에는 과학체험 부스 과학 매직쇼 관람 방향을 바꾸는 비행기 만들기 과학 원리로 나만의 비행기 만들기 등의 프로그램을 통해 과학 기술에 대한 관심과 흥미를 키워주고 과학적 사고와 통찰력을 기르는 기회를 제공하여 과학적 소양과 심성을 길렀다.

김정수 교장은 축제에 참여한 학생들의 행복한 웃음소리를 들으니 자신이 더 행복했다,

장터를 통해 발생한 수익금의 50%는 어려운 이웃을 위해 기부를 할 예정이다. 스스로 참여하며 함께한 이번 경험을 통해 자율적 창의적 사고는 물론 타인을 배려하는 마음을 가진 학생들이 되길 바란다고 말했다

ⓒ 충청세종일보. 무단전재 및 재배포 금지
트위터 페이스북 카카오톡
닉네임 패스워드 도배방지 숫자 입력
내용
기사 내용과 관련이 없는 글, 욕설을 사용하는 등 타인의 명예를 훼손하는 글은 관리자에 의해 예고 없이 임의 삭제될 수 있으므로 주의하시기 바랍니다.
 
광고
인기기사목록